2019.09.21 (토)

  • 흐림속초19.2℃
  • 흐림16.1℃
  • 흐림철원15.3℃
  • 흐림동두천16.1℃
  • 흐림파주16.4℃
  • 흐림대관령15.2℃
  • 흐림백령도19.8℃
  • 비북강릉18.9℃
  • 흐림강릉18.9℃
  • 흐림동해18.0℃
  • 흐림서울18.9℃
  • 흐림인천19.9℃
  • 흐림원주17.6℃
  • 흐림울릉도21.0℃
  • 비수원19.8℃
  • 흐림영월16.2℃
  • 흐림충주18.2℃
  • 흐림서산19.6℃
  • 흐림울진22.9℃
  • 흐림청주19.2℃
  • 비대전19.8℃
  • 흐림추풍령17.2℃
  • 비안동18.2℃
  • 흐림상주17.0℃
  • 비포항20.8℃
  • 흐림군산19.1℃
  • 비대구19.3℃
  • 비전주17.8℃
  • 비울산19.4℃
  • 비창원18.2℃
  • 비광주18.8℃
  • 비부산18.6℃
  • 흐림통영18.8℃
  • 비목포19.1℃
  • 비여수19.0℃
  • 흐림흑산도0.4℃
  • 흐림완도6.6℃
  • 흐림고창17.5℃
  • 흐림순천17.7℃
  • 흐림홍성(예)18.5℃
  • 비제주20.3℃
  • 흐림고산19.4℃
  • 흐림성산20.3℃
  • 비서귀포19.8℃
  • 흐림진주18.1℃
  • 흐림강화18.8℃
  • 흐림양평17.4℃
  • 흐림이천17.6℃
  • 흐림인제14.7℃
  • 흐림홍천16.0℃
  • 흐림태백16.7℃
  • 흐림정선군15.3℃
  • 흐림제천17.3℃
  • 흐림보은20.2℃
  • 흐림천안19.1℃
  • 흐림보령19.5℃
  • 흐림부여19.3℃
  • 흐림금산17.6℃
  • 흐림부안18.4℃
  • 흐림임실16.9℃
  • 흐림정읍17.0℃
  • 흐림남원18.5℃
  • 흐림장수18.4℃
  • 흐림고창군17.2℃
  • 흐림영광군16.9℃
  • 흐림김해시18.9℃
  • 흐림순창군17.8℃
  • 흐림북창원18.0℃
  • 흐림양산시19.6℃
  • 흐림보성군18.5℃
  • 흐림강진군7.5℃
  • 흐림장흥7.8℃
  • 흐림해남6.1℃
  • 흐림고흥18.1℃
  • 흐림의령군18.3℃
  • 흐림함양군18.2℃
  • 흐림광양시17.9℃
  • 흐림진도군6.5℃
  • 흐림봉화18.1℃
  • 흐림영주18.8℃
  • 흐림문경17.8℃
  • 흐림청송군19.5℃
  • 흐림영덕20.3℃
  • 흐림의성18.2℃
  • 흐림구미18.2℃
  • 흐림영천19.6℃
  • 흐림경주시19.0℃
  • 흐림거창17.6℃
  • 흐림합천17.6℃
  • 흐림밀양18.6℃
  • 흐림산청18.1℃
  • 흐림거제19.0℃
  • 흐림남해18.9℃
청송군, 국가지질공원 재인증 추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군, 국가지질공원 재인증 추진!

청송국가지질공원 현장 실사 가져, 다음 달 중순 재인증 여부 확정

190404보도자료(청송군, 국가지질공원 재인증 추진) (2).jpg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지난 3일 군청 제1회의실에서 국가지질공원 위원과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청송국가지질공원 운영 보고회를 시작으로 23일간의 국가지질공원 재인증 실사에 들어갔다.

 

 지질공원 현장 평가에 앞서 진행된 이날 보고회에서는 지질공원 브랜드를 활용한 교육 및 관광프로그램 개발, 관광인프라 구축, 관광수요의 증가, 주민들의 의식 변화 등 지질공원 인증 이후 청송군의 변화상에 대한 보고가 있었다.

 

 청송군은 선캄브리아기의 변성암, 중생대 퇴적암과 화성암, 신생대의 관입화성암 등 다양한 지질이 분포하고 있으며, 이들 간의 상호작용으로 생긴 주왕산, 달기약수탕, 청송꽃돌, 백석탄 포트홀, 신성리 공룡발자국 등 지질학적 가치가 높은 24개소의 지질명소가 있다. 이 명소들을 비롯해 청송의 지질학적 특성과 아름다운 자연경관은 그 가치를 인정받아 2014 국가지질공원, 2017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되었다.

 

 특히 청송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 이후 기존의 국제적인 브랜드인 국제슬로시티 청송, 청송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과 지질공원 브랜드를 연계하여 청송만이 갖고 있는 다양한 관광 콘텐츠 및 프로그램을 개발해 관광객의 청송 방문을 유도하고 있다는 점이 단연 돋보인다.

 실제로 2019빅데이터 기반 청송군 관광객 통계 조사 분석따르면 고속도로 개통, 세계지질공원 인증 등의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해 2018년 청송 방문 관광객은 540만 명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날 보고회에 참석한 윤경희 청송군수는 청송군은 지질공원 인증 후 지역 브랜드에 대한 주민들의 인식이 크게 변했다.”이를 동력으로 삼아 자연경관을 보존하고, 지질공원 브랜드를 활용한 지속가능한 지역 발전을 이룩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국가지질공원 위원회는 45()까지 주방계곡, 신성계곡, 지질공원 협력업체, 태행산 꽃돌 생태 탐방로 조성지 등 지질현장을 답사하고 다음 달 중순쯤 재인증 여부를 확정할 계획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